HOME > 종합뉴스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시대 수출 돌파구 ‘온라인 화상상담 통상촉진단’ 큰 성과
현재까지 총 8회 화상상담 통상촉진단 운영해 중소기업 100개사 지원 123건 2,031만 달러 수출상담 진행
 
박익희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09:06]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FTA활용지원센터가 주관한 ‘2020 FTA활용 아세안 화상상담 통상촉진단’이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중소기업 수출활로를 개척하는데 큰 기여를 했다.

 

▲ FTA활용 아세안 화상상담 통상촉진단 상담 모습     © 박익희 기자

 

도는 지난 10월 6~7일, 13~14일 총 4일간 베트남(하노이), 태국(방콕) 바이어를 대상으로 비대면 온라인 화상 상담회를 진행, 총 123건 2,031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화상상담 촉진단’은 코로나19로 해외활동이 어려운 상황임을 감안해 기존 현지 파견 방식에서 탈피, 온라인 화상상담 시스템을 활용해 국내기업과 현지 바이어가 비대면으로 수출상담을 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참가업체는 ▲㈜아띠코스 ▲에스엘그룹 ▲㈜제이티 ▲주식회사 에스엠글로벌 ▲㈜엘루오 ▲㈜동양나토얀 ▲㈜퀸아트 ▲㈜효신 ▲㈜릴텍산업 ▲㈜아이알티코리아 ▲㈜프라임솔루션 ▲㈜지에스에이 ▲㈜엠케이생명과학 ▲㈜팍스젠바이오 총 14개사다.

 

이들 업체에는 현지 마케팅, 바이어 연계, 화상상담장 마련, FTA활용안내 및 통역원 등이 지원됐다. 특히 경기FTA센터의 FTA컨설팅 지원사업을 활용, 참가업체 모두에 FTA활용세율 안내, 원산지증명서 발급 등을 진행했다.

 

그 결과 베트남에서 81건 1,844만 달러, 태국에서 42건 187만 달러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뒀다.

화장품 전문업체 ㈜아띠코스는 베트남 P사와 5만 달러 규모의 주문을 확정하는 등 총 6개사의 현지 업체와 12만 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달성했다.

 

산업용 호스릴을 생산하는 ㈜릴텍산업은 아세안 시장에서의 폭발적인 관심을 확인했다. 베트남 H사와 현장에서 5만 달러 규모의 거래 협약을 체결, 추후 지속적인 관계를 기반으로 수출을 진행할 계획이다.

 

여성 기초화장품 전문업체 에스엘그룹 신병수 대표는 “기존 오프라인 상담회와 비교해 해외체류비나 참가비도 절감했고 이동시간도 줄어들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거래선 발굴과 시장진출 가능성 조사에 화상상담을 적극 이용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류광열 경제실장은 “아세안은 유럽에 비해 확진자가 적어 경제피해를 덜 받은 지역이자, 한-아세안 FTA로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곳”이라며 “온라인 화상상담을 계기로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 돌파구를 마련하는데 적극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0/10/26 [09:06]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