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분동 신설 3개동 12월 1일 행정업무 개시
 
홍민자 기자 기사입력  2020/11/25 [10:03]

광주시는 지속적인 인구증가에 따른 주민편의와 행정서비스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기존 3개동(경안동, 송정동, 광남동)을 분동(分洞)해 신설된 쌍령동, 송정동, 광남13개동의 행정업무를 오는 121일 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 광주시, 분동 신설 3개동 12월 1일 행정업무    © 홍민자 기자

 

신설되는 동의 명칭과 경계는 경안동은 경안동과 쌍령동으로 송정동은 송정동과 탄벌동으로 광남동은 광남1(현 삼동, 중대동, 장지동, 목동, 직동, 태전동 일부)과 광남2(현 태전동 일부)으로 분리된다.

 

경안동, 탄벌동, 광남2동은 기존 주민센터에서 업무를 수행하며 신설된 3개 동은 신청사가 준공될 때까지 당분간 임차한 임시청사를 행정복지센터로 이용하게 된다.

 

각 동의 임시청사는 쌍령동(쌍령동 149, 신축 JM빌딩), 송정동(송정동 302-21, 한전 건물), 광남1(태전동 261-20, MJ빌딩 전층)에 위치한다. 신설되는 각 동은 오는 121일 임시청사 대회의실에서 개청식을 열고 새로운 행정서비스 시작을 알릴 계획이다.

 

이번 분동으로 광주시는 전입신고, 제증명 발급 등의 업무뿐만 아니라 복지사례관리, 치매어르신 돌봄 등 지역밀착형 복지서비스를 강화해 행정·복지 서비스의 효율적인 제공 및 주민자치센터 활성화를 통한 진정한 주민자치에 한 걸음 더 다가가게 됐다.

 

시 관계자는 분동 후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원활한 행정·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청사개청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7월 개정된 광주시 행정운영동의 설치 및 동장정수에 관한 조례가 임시청사 개청과 동시에 121일 시행돼 광주시는 3, 4, 6동 체제가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0/11/25 [10:03]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