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시,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 행렬 이어져
마장면 두레봉사회 200만원. 오동추야 200만원 이웃돕기 성금 기탁
 
이순락 기자 기사입력  2021/01/26 [11:11]

 이천시에 소외계층을 위한 따뜻한 움직임이 계속되고 있다. 25일 마장면 두레봉사회(회장 김성구)에서 마장면 저소득계층을 위한 성금 200만원을 기탁했다.

 

▲ 마장면 두레봉사회 김성구 회장과 오동추야  이완성 대표가  엄태준 이천시장에게 성금을 기탁한 모습   © 이순락 기자

 

두레봉사회는 30여 명의 회원으로 10년 째 지역 소외이웃을 위한 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감자, 배추 등 농작물을 경작하여 발생한 판매 수익금으로 사회복지시설, 다문화가정, 저소득계층 등 우리 주변의 소외이웃들을 살펴 돕고 있다.

 

같은 날 30년 전통의 수제돼지갈비 전문점 오동추야(증포동 소재, 대표 이완성)에서도 성금 200만원을 기탁했다. 어려운 시국임에도 불구하고 지난 해에 이어 어려운 이웃들을 잊지 않고 나눔의 손길을 내밀어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천시에 이어지는 나눔 행렬이 추운 겨울을 나고 있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기탁된 성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하여 이천시 지역 내 소외이웃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1/01/26 [11:11]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