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의 갯벌 4곳’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쾌거"
서천갯벌(충남 서천), 고창갯벌(전북 고창), 신안갯벌(전남 신안), 보성-순천갯벌(전남 보성·순천)
 
박익희 기자 기사입력  2021/07/27 [10:18]

문화재청은 27일 '한국의 갯벌(Getbol, Korean Tidal Flats)'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되었다고 밝혔다.

 

▲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는 한국 시간으로 7월 26일 저녁 '한국의 갯벌'을 세계유산목록에 등재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 문화재청 제공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는 한국 시간으로 7월 26일 저녁 '한국의 갯벌'을 세계유산목록에 등재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이번에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한국의 갯벌' 4곳은 ▲ 서천갯벌(충남 서천), ▲ 고창갯벌(전북 고창), ▲ 신안갯벌(전남 신안), ▲ 보성-순천갯벌(전남 보성·순천) 등 총 4개로 구성된 연속유산으로 5개 지자체에 걸쳐 있으며, 모두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되어 있다.

 

▲  사진 위쪽 시계방향으로 신안갯벌, 순천만 흑두루미, 고창갯벌, 충남 서천 갯벌   © 경기데일리

 

이로써 우리나라는 '한국의 갯벌'을 포함해 총 15개소의 세계유산을 보유하게 되었다.

 

세계유산은 문화유산/자연유산/복합유산으로 구분되는데, 이번 '한국의 갯벌'은 2007년 등재된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에 이어 14년 만에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등재되는 세계자연유산이기도 하다.

 

한편, 유네스코는 지난해 7월 8일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지정을 했다. 세계지질공원은 경기 포천·연천, 강원 철원 등 한탄강 유역 총 1,165.61㎢ 지질명소 26곳이 등재됐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1/07/27 [10:18]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22